Boracay – III

여행의 가장 큰 수확이라고 할만한건
yamong과 airabbit이 openwater를 땄다는 것과,
soulight와 cecilia가 좀 더 가까워졌다는것과,

와이프를 openwater 수업에 뺏기고도, 그래도 나름 재미있게 즐기다 왔다는것.


openwater 동기생과 강사님


“openwater couple”

@D200/18-70, Boracay, 2006

One thought on “Boracay – III”

  1. 장원빠 보면 너무 너무 부러워할 듯….
    넘 자유스러워 보이는 부부….
    감탄사 나옵니다…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